greeting_01.jpg

 

최근 선진 제약업계에서는 신약 R&D 비용 저하, 성공 확률 증대를 위하여 병원의 임상연구 자가 적극 참여하는 협동적 연구개발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습니다.
특히 맞춤치료와 동반진단, 면역항암제 등의 새로운 패러다임의 등장과 생체 조직을 이용한 연구의 발전으로 인해서 병원에서의 중개/전임상 연구가 신약개발에서는 필수불가결한 명제 가 되어 가고 있습니다.

서울아산병원은 항암제 유효성평가센터인 “국가지정 항암기술개발 지원센터”를 통하여 다수의 국내외 기업 및 연구기관 과의 공동연구를 실시하여 임상시험 진입, 제품화, 후속과제 도출, 기술이전 등, 신약개발 전반에 기여하는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이러한 성과와 최고의 연구진, 훌륭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2015년 8월 보건복지부에서 주도하는 “항암 T2B (Technology to Business) 기반구축센터”로 선정되었습니다.

항암 T2B 기반구축센터의 가장 큰 사명은 풍부한 임상 경험과 지식을 지닌 암 질환 전문의와 중개연구 전문 연구자로 구성된 긴밀한 팀워크를 바탕으로, 바이오 제약업계의 유망 항암치료기술 및 항암제를 발굴하고 연구성과의 임상시험 진입 촉진 및 성공률 증대를 통하여, 제품화 단절현상을 해소하여 실용화/제품화를 촉진하는데 있습니다.

항암 T2B 기반구축센터는 서울아산병원의 최고 수준의 인력과 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병원 중심의 글로벌 수준의 암 전문 중개연구센터로서, 임상 연계 유효성 평가 플랫폼을 확보하여 암 질환특화 평가모델 서비스, GLP 수준의 유효성평가 및 예비 독성평가 서비스, 글로벌 네트워크 기반의 국내 항암기술개발의 GLocalization 을 통하여,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병원 특화적 차별적 프로그램 운영 등, 임상 전문가의 관점에서 효율적인 항암 개발 전략을 제공하고, 병원 특유의 R&D 모델을 유용함으로써, 의학 산업의 국제적 경쟁력 강화라는 국가적 사명을 달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항암 T2B 기반구축 센터장 최은경